그럴듯한 하나님

검토 하나님 망상, 나는 하나님의 그럴듯한 개념을 게시하기로 약속. 로 “그럴듯한 개념,” 나는 과학의 알려진 원칙을 위반하지 않는 개념을 의미, 따라서 소위 과학적 세계관과 일치해야합니다. 당신을 마음, 개념의 타당성은 그 사실 여부를 확인할 수 없습니다; 하지만 그것은 망상 것에 대해 뭔가를 말할 수 있습니다.

모든 과학의, 물리학 것 같다 가장 한 하나님의 개념과 역경에. 분명히, 진화 생물학은 어느 누구도 그와 함께 너무 행복입니다, 도킨스는 지나는 무언가가있는 경우. 하지만 그 분석은 다른 게시물에 대한 것입니다.

의는의 물리학의 방법을 분석하여 시작하자 “증명” 신이 없다는 것을. 인수는 대개 이런 식입니다:

하나님이 있다면 어떤 식으로 영향을 미치는 할 수있는 사람, 다음 날에 하나님에 의해 가해지는 외부적인 힘이 있어야한다. 약간의 상호 작용이 있어야한다. 상호 작용이 큰이므로 충분히 나에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나는이 특정 상호 작용을 사용할 수 있어야합니다 “측정” 하나님 강도. 지금까지, 나는 그러한 하나님과 관련된 힘을 측정 할 수 없었다. 그러니 어떤 식으로 영향을 미치는에는 하나님이 없다, 또는 나는 상호 작용을 측정하려고 할 때마다 있도록 deviously 위장 상호 작용을 통해 나에 영향을 미치는 하나님이있다, 난 항상 바보 야. 지금, 당신은 더 많은 가능성이 뭔지 말해. 오캄의 면도날으로, 간단한 설명 (신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날에 영향을 미칠 수) 바로 존재의 가장 높은 기회가있다.

이것은 좋은 인수는 있지만 (하나는 내가하는 데 사용), 그것은 발견하기는 다소 복잡한 아르 암시 적 가정의 부부에 내장되어 있습니다. 제 가정은 우리가 감지 할 수있는 상호 작용에 의해 영향을받지 않을 수 있다는 것이다. 이 가정은 반드시 사실이 아니다.

현대 우주론은 암흑 물질과 암흑 에너지에 대한 계정에 상호 작용의 적어도 하나의 다른 종류를 필요로. 의이 알 수없는 상호 작용에게 어둠의 상호 작용을 부르 자. 우리는 어둠의 상호 작용을 감지 할 수는 없지만, 우리는 다른 모든 그것을 정확히 될 수 있습니다 (알려진) 문제입니다. 우리의 감각 이상이 상호 작용의 존재는 물리학의 증거를 파괴하기에 충분하다. 그럴듯한 하나님은 우리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우리가이를 감지 할 수없이, 어두운 상호 작용을 통해.

하지만 그 이야기의 끝이 아니다. 물리학은 여전히​​ 주장 할 수 있습니다, “파인, 우리는이 하나님을 감지 할 수없는 경우, 우리는 어떻게 그가 존재 알 것?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주장 왜 그들은 그를 느낄 수 있습니다?” 이 인수는 의식 경험 및 감지에 대한 가정에 근거. 물리학의 질문에 숨겨진 가정 (다시, 반드시 사실이 아니다) 아르:

  1. 감지는 의식적인 인식으로 이어질한다.
  2. 모든 사람이 동일한 감각 양상 있어야.

의식 지각으로 이어지지 않는 센싱의 예는 블라인드 시야 증후군. (나중에 그것에 더 게시 할 예정입니다). 블라인드 시야에서 환자의 고통은 그가 의식적으로 볼 수없는 가벼운 자리를 가리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의식이 인식하지 않고 감지하는 것은 가능하다. 모든 사람이 평등하게 창조 두번째 가정 (감각 양상의 측면에서) 사실 어떤 선험적 인 이유가 없습니다. 그것은 어떤 사람들은 어둠의 상호 작용을 감지 할 수있는 것은 아닙니다 (또는 상호 작용의 다른 종류의 하나님은 선택하는 것이) 그것을 의식하지 않고.

그래서 지금까지 알 수없는 상호 작용을 통해 우리에게 영향을 미치는 하나님이 있음을 주장 할 수있다. 그리고 일부 95% 우리의 이러한 상호 작용을 감지 할 수, 그리고 다른 사람은 무신론자입니다. 어떤이 인수가 설명하는 것은 하나님의 타당성이다. 더 정확하게, 그것은 물리학 하나님의 개념의 일관성을 보여줍니다. 그것은 하나님의 존재를 증명하기위한 것이 아닙니다. 그리고 그 이유는, 하나님의 타당성에도 불구하고, 나는 아직도 무신론자입니다.

돌이켜, 이 인수는 너무 복잡 할 필요가 없었어요. 그것은 우리의 지식에 한계가 있음을 말 아래로 비등, 하고 알 수있는 것입니다 무엇을. 이러한 제한을 벗어나서 하나님을위한 충분한 공간이 있습니다. 그것은 또한 하나님을 믿는 사람들에 의해 고전적인 인수입니다 - 만약 당신이 모든 걸 알고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거기에서 당신은 어떻게 알 수 있습니까 아니다 하나님?

댓글

5 "그럴듯한 하나님에 대한 생각”

  1. 친구,

    당신은 명확 무신론자 없습니다… 당신은 무신론자 야. 그리고 당신은 명확하게 혼란. 나는 한 인간으로서 나의 제한된 지식은 하나님이 있는지 확실히 알고에서 저를 방지한다 '는 말을 알고” 보인다는 지적 뭔가를 할 수, tolerat 사람들은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우리가 가지고있는 증거를 가지고 가야, 우리가 살고있는 시대 결론에 도달. 아리스토텔레스는 확실히 물 만들어진 모든 이잖아요 말 실수 y를했다, 지구, 화재, 공기, 그러나 NO WAY에서 그것은 그가 문제를 설명하려고했습니다 shlouldn't 것을 의미한다, because he wasn’t well equipped to.

    또한, I think you’ve read DawkinsGod Delusion the wrong way. He has a problem with ‘Religionas a potential Pandora’s box. And surely, when someone in India saysYou shall be punished by God if you do this, and hence you shouldn’t do itis surely DELUSIONAL.

    The way I see it is, you’ve so deeply been infested with religion (And God) like most of us are, through mindless ‘teachingsince our childhood, that when you hear something against GOD, the deep recesses of your mind shout out to you – “This can’t be right! There’s something wrong with this!!”

    It’s a tragedy of sorts that educated people like us still can’t shed the minconceptions seeded into us from childhood. It’s like we let this fungus grow around us, and then try to get out of it for the rest of our lives.

    And by definitionYou are not an atheist!

    1. Hi Jitesh,

      귀하의 의견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You may be right, I may not be an atheist — 에 의해 (some) definition. It doesn’t bother me what label gets attached to my line of thinkingcould be atheist, agnostic, free-thinking, nihilist, religious or whatever. I just happen to think the way I do, regardless of what it is called.

      What may be more important is to see beyond the labels. 예를 들면, when we talk about concepts learned through education, and misconceptions planted in us from childhood, what exactly is the difference between them, other than the connotation of the words? I wrote a column on connotations some time ago. 여기 있습니다.

  2. You raise some stellar points. We don’t know it all.
    Even evolution is a theory, especially when you consider that scientists still don’t know exactly how the world began. There’s a theory that lightning and gases blew up, but exactly what gases, and even whether that’s possible, is still a theory.
    So at the end of the day, you have to have faith that there is a God, or faith that the Big Bang theory is true and an explosion did create the world as we know it.
    While dark matter is an interesting debate, it’s hard to explain how someone who is 80 suddenly starts believing in God, or someone who has followed God for a long time suddenly stops. If they’ve always felt that dark matter, why start or stop believing suddenly? I think it’s more than a perception of dark matter, it’s just straight faith.
    I believe in God, and one of the things that got me putting my trust in God was thinking about how in the world an explosion ever created anything. Looking at the complex life forms and that really makes me wonder how there isn’t a Creator.

  3. 안녕의 Manoj,

    BTWgood effort in setting up your blog. I had attempted to post a reply to ‘A Plausible God’. It was rather long so I think it may have been rejected. Is there a word number limit to the posts? rgds, 메르

  4. 안녕의 Manoj,

    You can use this as a place holder for my response if you decide to post it from the email I sent you. rgds, amer

의견은 휴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