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usal Indifference — Do We Give a Damn?

After a long day at work, 당신은 당신의 지친 마음을 휴식 할,,en,당신이 당신의 작은 승리에 대해 조금 고소해 할 수 있습니다,,en,또는 일의 당신의 작은 좌절에 대해 조금 우는 소리,,en,이 정신적 카타르시스를위한 이상적인 피해자는 배우자이다,,en,그러나 배우자,,en,오늘의 맞벌이 가정의,,en,또한 하루의 끝에 지친 마음에서 고통,,en,이 지친 마음 사이의 대화는 일반적으로 필수 요소를 결여,,en,리스너,,en,그리고 청취자가없는 대화는 전혀 대화를 많이하지 않습니다,,en,그것은 단지에 대해 우는 소리를 한 번 더 좌절을 생성 결국 두 가지 독백이다,,en,배우자의 무관심,,en,무관심은 비웃다하기 위해 적지 않은 문제입니다,,en,그것은 사랑의 반대,,en,우리는 엘리 와이젤 생각하는 경우,,en; may be you want to gloat a bit about your little victories, or whine a bit about your little setbacks of the day. The ideal victim for this mental catharsis is your spouse. But the spouse, in today’s double income families, is also suffering from a tired mind at the end of the day.

The conversation between two tired minds usually lacks an essential ingredient — the listener. And a conversation without a listener is not much of a conversation at all. It is merely two monologues that will end up generating one more setback to whine about — spousal indifference.

Indifference is no small matter to scoff at. It is the opposite of love, if we are to believe Elie Weisel. 우리가 행복의 기회를 갖고 싶어한다면 우리는 무관심을 방지해야합니까,,en,사랑없는 삶을 위해 거의 행복한 일입니다,,en,어디에서 시간을 가지고,,en,우리는 싱가포르를 물어,,en,완전한 문장을 형성하기에 너무 바빠서,,en,우리의 모든 세상 걱정의 핵심,,en,우리는이,,en,하루에 시간 내일 전에 충전 온다,,en,오늘의 우리의 모든 고귀한 의도를 죽이고,,en,그리고 또 다른주기가 시작됩니다,,en,큰 바퀴의 또 다른 냉혹 한 혁명,,en,그리고 과당 경쟁은 계속된다,,en,경쟁에서의 문제점이 있다는 것입니다,,en,심지어 당신이 이길 경우,,en,당신은 여전히 ​​쥐입니다,,en,우리는이 악순환의 고리를 끊어야 어떻게,,en,우리는 듣기보다는 대화를 통해 시작할 수 있습니다,,en,이 소리 듣기는 쉽지 않다,,en,정신 필터의 전체 무리가 켜져으로 우리는 일반적으로 듣기,,en,지속적으로 판단하고 우리가 듣는 모든 것을 처리,,en, for a loveless life is seldom a happy one.

“Where got time?” ask we Singaporeans, too busy to form a complete sentence. 의… 시간! At the heart of all our worldly worries. We only have 24 hours of it in a day before tomorrow comes charging in, obliterating all our noble intentions of the day. And another cycle begins, another inexorable revolution of the big wheel, and the rat race goes on.

The trouble with the rat race is that, 그것의 끝에, even if you win, you are still a rat!

How do we break this vicious cycle? We can start by listening rather than talking. Listening is not as easy as it sounds. We usually listen with a whole bunch of mental filters turned on, constantly judging and processing everything we hear. 우리는 중요한로 들어오는 문을 라벨,,en,하찮은,,en,서투른,,en,그리고 우리는 우리의 지친 뇌에 적절한 가중치를 멀리 저장,,en,하나의 중요한 사실을 무시하고,,en,스피커의 레이블이 될 수 있음,,en,종종 있습니다,,en,완전히 다른,,en,이 때문에 잠재적 인 라벨이 잘못에,,en,배우자 또는 파트너의 오늘의 가장 중요한 승리 또는 마음의 고통을 어떻게 될 것인가 실수로 끌고 당신의 마음의 휴지통으로 삭제 얻을 수 있습니다,,en,이 의도하지 않은 잔인 함을 피,,en,필터를 끄고 마음으로 듣고,,en,웨슬리 스나입스는 우디 헤럴슨의 조언으로,,en,화이트 남성은 점프 할 수 없습니다,,en,그녀를 듣고,,en,또는 그,,en,으로하여 케이스 일 수있다.,,en,이 같은 편견 무조건 듣기 스타일을 연습 지불,,en,그것은 그 배우자와 우선 순위를 조화와 배우자 무관심의 심연에서 당신을 멀리 가져옵니다,,en, 유용, trivial, pathetic, 등. And we store them away with appropriate weights in our tired brain, ignoring one crucial fact — that the speaker’s labels may be, and often are, completely different.

Due to this potential mislabeling, what may be the most important victory or heartache of the day for your spouse or partner may accidentally get dragged and dropped into your mind’s recycle bin. Avoid this unintentional cruelty; turn off your filters and listen with your heart. As Wesley Snipes advises Woody Herrelson in White Men Can’t Jump, listen to her (or him, as the case may be.)

It pays to practice such an unbiased and unconditional listening style. It harmonizes your priorities with those your spouse and pulls you away from the abyss of spousal apathy. 그러나 공짜 점심 같은 것은 없다,,en,그것은 적절한 청취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연습의 년 소요,,en,그리고 계속 인내와 신중한 노력을 적용,,en,우리는 요청할 수 있습니다,,en,의 시간을 만들어 보자,,en,또는 우리가 무엇을 가지고 약간의 시간의 최고를 만들,,en,일 개월 년까지 추가 할 때,,en,우리는 뒤로 경이 보일 수 있습니다,,en,여기서 우리가 삶에서 잃어버린 생명이다,,en,탤런트 가치는 얼마입니까,,en,싱가포르는 해외 인재를 필요로,,en,이 필요에 대한 나쁜 생각 아무것도 없다,,en,그것은 삶의 통계적 사실이다,,en,어떤 분야의 모든 상위 싱가포르의 경우,,en,그것은 과학을 수,,en,의학,,en,스포츠 또는 무엇이든,,en,우리는 약 찾을 수,,en,중국과 인도에서 동일한 구경의 전문가,,en,아니 우리가 있기 때문에,,en,적은 재능있는 시간,,en,자신이 갖고 그냥,,en,배 더 많은 사람들이,,en,압도적 인 통계 우월주의와 결합,,en. It takes years of practice to develop the proper listening technique, and continued patience and deliberate effort to apply it.

“Where got time?” we may ask. 음, let’s make time, or make the best of what little time we got. 그렇지 않으면, when days add up to months and years, we may look back and wonder, where is the life that we lost in living?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