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질문

거기에 모든 MBA 경제 유형, 나는 간단한 질문이 있습니다. 우리 중 일부는 부자가 될 때까지, 이 필요한 가난한 일부 다른 사람을 유지하는 것입니다?

나는 경제학자 요청 (또는 오히려, 경제학 전공) 이 질문에. 나는 아주 그녀의 대답을 기억하지 않는다. 그것은 오랜 시간 전, 그리고 파티이었다. 내가 술에 취해있을 수 있습니다. 그녀는 고립 된 섬에 아이스크림 공장에 대해 뭔가 말을 기억합니까. I 대답 우리 모두 동시에 풍부한 얻을 수 있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지금 생각해…

불평등은 현대 경제의 특징이되었다. 그것뿐만 아니라 고대 경제의 특징이었다 할 수있다, 우리는 아마 더 좋은 것이 없었어요. 그러나 현대의 세계화는 불평등에 우리 각자 훨씬 더 가담했다. 내 저축 또는 퇴직 계좌에 넣어 모든 달러는 어딘가에 몇 가지 큰 금융 거래에 종료, 시간도에 추가 식량 부족. 때마다 나는 가스 펌프 또는 빛을 켜, 나는 우리가 우리 주변에서 볼 수있는 잔인한 불평등에 비트를 추가.

Somehow, 큰 기업들은 요즘 악당으로 등장하고있다. 이 때문에 기업 메가 기계의 모든 작은 톱니 고객에 대한 이해 관계자 이상하다 (당신과 나) 흠 괜찮은 사람을 보인다. 아마도 영혼, 기업이 자신의 삶을 촬영하고가 번창하는 것 잔인 불평등의 관점에서 육체의 자신의 파운드를 요구하기 시작하고 우리가 살고 강제로했습니다된다 익명의 실체.

적어도이 내가 고 에너지 비스킷의 하찮은 도와 곤봉과 돌 벽을 무릅 쓰고 작은 수척 콩고 아이들의 가슴 아픈 장면을보고 있었다 나의 생각이었다. 내 에어컨 방에 ​​앉아, 그들의 비극적 인 곤경을 통해 나의 의로운 분노를 표명, I wonder… 자신의 불행의 나는 무죄입니다? 당신이 있습니까?

댓글

One thought on “An Economics Question”

  1. Hallo Manoj, Can two individuals think almost the same way and have also the same favourite themes? 어떻게해서든지, the articles you wrote on ‘The contraints of perception and cognition’ contained many ideas that I had myself discovered a few years back and had noted down (말라얄람어에서, as there was a particular friend of mine who eagerly read them preferably in that tongue). And now you touch upon another topic that lies close to my heart. My conviction is that there should be developed the need for a public consent on placing an acceptable and reasonble limit to the amount of wealth any single person or a company can acquire. The rest should be given away for the less advantaged and of course without force. That’s just one way to reduce the wide and ever increasing chasm between the rich and the poor. Regards, Zach Neduncanal.

의견은 휴일입니다.